• '연인과 독재자'개봉

    그동안 베일에 쌓여 왔던 고 신상옥 감독과 영화배우 최은희 부부가 납북됐다가 8년 만에 탈출한 과정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연인과 독재자'가 다음달 22일 한국을 필두로 23일에는 영국과 미국, 24일에는 일본에서도 순차적으로 개봉한다.

  • '생후 50일 딸 학대사건' 아빠 아이패드만 찾아…뭐 담겼길래?

    (전주=연합뉴스) 김진방 기자 = 생후 50일 된 여아의 허벅지 뼈가 부러진 사건과 관련, 아동 학대 혐의를 부인하는 친부가 사건 발생 후 수상쩍은 행동을 한 정황이 드러났다. 어머니 A(25)씨는 사건이 발생한 5월 1일 이후 충격을 받고 남편 B(25)씨에 대해 격리조치를 요청했다.

  • "음란행위 동영상 유포하겠다" 한마디에 248명이 5억원 뜯겨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중국에 있는 팀장님들과 상의중이다. 돈을 입금하지 않으면 자위행위 영상을 유포하겠다". 김모(25)씨는 올해 1월 스마트폰 화상채팅을 하며 음란행위를 유도한 뒤 이를 촬영한 영상을 퍼트리겠다고 협박한 '몸캠피싱' 일당에 속아 300만원을 고스란히 털렸다.

  • "북한 주민 3~4명 이달 초 서해 상으로 귀순"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류수현 기자 = 태영호(가명 태용호) 영국 주재 북한대사관 공사를 비롯한 외교관과 해외식당 종업원 등 북한 내 출신 성분이 좋은 해외 파견자의 탈북이 잇따르는 가운데 최근 복수의 북한 주민들이 해상을 통해 귀순한 사실이 23일 확인됐다.

  • 우럭·전복·넙치·돌돔…30도 뜨거운 전국바다 곳곳서 떼죽음

    (전국종합=연합뉴스) 찜통더위가 한반도 전역을 달구면서 바닷물도 덩달아 덥혀져 양식장 어패류가 집단폐사하는 등 수산물 피해가 전국적으로 커지고 있다. 해수면 온도가 최고 30도까지 오르면서 남해안에는 수산물 양식의 천적인 적조까지 확산하고 있어 현재 300억원을 약간 웃돌고 있는 수산물 피해가 앞으로 눈덩이처럼 불어날 조짐마저 보이고 있다.

  • 어머니를, 할머니를, 이모를, 동서를…무차별 가족살인 심각

    (전국종합=연합뉴스) 부모나 형제 등 가족을 잔인하게 살해하는 패륜 범죄가 최근 잇따르고 있다. 기존 가족 간 범죄는 부모를 대상으로 한 자식의 범행이 상당수였지만 최근에는 고모할머니, 이모, 손아래 동서 등 범행 대상이 가족 내에서 확장하는 추세다.

  • 혼자 살다 쓸쓸히 죽는다…사망 한참후 발견되는 노인 속출

    (전국종합=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기록적인 폭염 속에 혼자 사는 노인들이 사고나 질병으로 쓸쓸한 죽음을 맞는 일이 끊이지 않고 있다. 몸이 불편한데도 돌봐주는 사람 없이 방치되거나,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다가 무더위에 지쳐 변을 당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 전원일기 '일용이' 전원주택 사기 피소…"터무니없다"

    (안성=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장수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일용이 역으로 알려진 배우 박은수(64)씨가 전원주택 분양 사기로 피소됐다. 그러나 박씨는 고소인 주장이 "터무니없다"며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 성주사드투쟁위, 성산포대 철회 전제로 제3후보지 검토할 듯

    (성주=연합뉴스) 박순기 김선형 기자 = 성주 사드배치 철회 투쟁위원회가 19일 성산포대 사드철회를 전제로 제3후보지를 검토하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 투쟁위는 이날 오전 대책회의에서 결론을 내진 않았지만, 논의 방향을 사드배치 철회에서 철회 전제 아래 제3후보지를 검토하는 쪽으로 선회했다.

  • 태영호 한국행 어떻게 이뤄졌나…韓英 정보당국 공조 '합작품'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태영호 영국 주재 북한 공사의 한국으로의 망명 과정은 여전히 베일에 가려져 있다. 우리 정부가 외교관계 영향을 우려해 영국에서의 탈북은 물론 한국으로의 입국과정에 대해서도 굳게 입을 다물고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