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저스 9연승 질주

    LA 다저스의 상승세는 후반기에도 계속된다. 다저스가 후반기 첫 원정 시리즈인 마이애미 원정에서 스윕을 거두며 9연승을 질주했다. 다저스는 16일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2017시즌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3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 짜릿한 뒤집기 박성현, 새 메이저퀸 등극

    박성현(24)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켜보는 가운데 LPGA 투어 첫 우승을 세계 최고의 대회인 US여자오픈(총상금 500만 달러)에서 역전우승으로 일궈냈다. 박성현은 16일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의 트럼프 내셔널 골프클럽(파72·6732야드)에서 벌어진 72회 US여자오픈 마지막 라운드에서 보기는 1개로 줄이고 버디 6개를 잡아 5언더파 67타를 쳐 합계 11언더파 277타로 이번 대회서 아마추어 돌풍을 일으킨 대한민국 국가대표 최혜진(18)을 2타 차로 제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켜보는 가운데 정상에 올랐다.

  • 멀티히트 최지만 '첫 2루타'

    뉴욕 양키스의 최지만(26)이 올 시즌 메이저리그 첫 2루타를 기록하며 멀티히트로 활약했다. 최지만은 16일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2017시즌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 경기 더블헤더 1차전에서 8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 1삼진을 기록했다.

  • 벨린저, 다저스 루키 첫 사이클링 히트

    뉴욕에 에런 저지(25·양키스)가 있다면 LA에는 코디 벨린저(22·다저스)가 있다. 올 시즌 내셔널 리그의 최고 신인인 벨린저가 다저스 신인으로는 최초로 사이클링 히트를 작성했다. 벨린저는 15일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원정 경기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안타서부터 2루타, 3루타, 홈런까지 한 경기에서 모두 치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 '美 투어' 맨유, 5-2 갤럭시 대파

    프리미어리그(EPL)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프리시즌 미국 투어 첫 경기에서 LA 갤럭시를 대파했다. 맨유는 15일 카슨의 스텁 헙 센터에서 열린 갤럭시와의 친선경기에서 5-2로 승리했다. 마르쿠스 래쉬포드가 멀티골을 기록했고 펠라이니, 미키타리안, 마르시알이 한 골씩 보태며 완승을 매듭지었다.

  • "엉덩이 보이는 짧은 치마 못 입는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가 더 엄격해진 선수들 의상 규정을 적용한다고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다이제스트가 16일 보도했다. 골프다이제스트는 "이달 초 LPGA 투어에서 선수들에게 개정된 의상 규정을 메일로 통지했다"며 "이 규정은 17일부터 적용되며 위반 시 벌금 1천 달러가 부과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 즐라탄 행선지 정해진 듯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서 방출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36)가 거취를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즐라탄은 13일 영국 맨체스터 시내에서 에이전트 미노 라이올라와 만난 뒤 취재진을 향해 "곧 큰 발표를 하겠다. 매우 큰 소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댈러스 구단가치 전세계 스포츠 팀 중 1위

    NFL의 댈러스 카우보이스가 2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포츠 구단으로 인정받았다. 포브스가 12일 발표한 2017 전 세계 구단 가치 리스트에 따르면 댈러스는 42억 달러로 평가돼 지난해에 이어 1위를 지켰다. 댈러스는 2016년보다 구단 가치가 2억 달러 증가했고, 연간 순수익은 3억 달러에 달한다.

  • 다저스, 볼티모어의 마무리 브리턴에 눈독

    선발, 불펜, 마무리 등 투수에 관해서는 부족해 보이지 않는 LA 다저스지만 그래도 원하는 선수는 있다. 팬랙스포츠는 13일 소식통을 인용해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마무리 잭 브리튼에 대해 여러 팀이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그 중 다저스도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 애런 저지와 롭 레프스나이더 동병상련으로 인해 절친

    올 시즌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핫한 선수는 두말할 나위없이 뉴욕 양키스의 애런 저지(25)다.  혜성처럼 등장해 메이저리그에서 괴력을 선보이고 있는 저지는 지난 10일 열린 2017 올스타 게임 홈런 더비에서 폭발적인 거리를 과시하며 우승, 메이저리그 최고의 스타플레이어로 떠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