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주 베티 이 재무감사국장은 캘리포니아 주민의 미청구 자산이 약 7억7000만달러에 달한다면서 주인들에게 찾아갈 것을 당부했다.

미청구 자산은 잊어버린 은행계좌를 비롯해 현금화하지 않은 체크, 은행과 보험사, 고용주 등이 주정부로 넘긴 비활성 주식, 채권 계정, 은행의 안전금고(세이프 디파짓 박스)에 든 것 등으로 다양한 종류다. 미청구 자산 여부는 재무감사국 웹사이트(https://sco.ca.gov/upd_msg.html) 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