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달 17일 캐나다에서 기호용 마리화낭 대한 합법적 판매가 시작된 가운데, 캐나다 전역의 마리화나 판매소마다 고객들이 대거 몰리는 바람에 일부 지역에서는 공급 부족현상도 나타나고 있다. 캐나다 매니토바주의 주도인 위니펙에 위치한 한 마리화나 판매소에서 마리화나를 구입하기위해 계산대에서 고객들이 서있다. 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