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의 사자성어] 木人石心 목인석심

    의지가 굳어 어떠한 유혹에도 마음이 흔들리지 않는 사람이라는 뜻이다. 전 LA오페라 단장으로 한인들에게도 친숙한 오페라의 전설 플라시도 도밍고가 성추문 의혹에 휩싸였다. 비록 30년전의 일이라지만 피해자가 너무 많다. 유혹은 언제든지, 어디서나 틈만 보며 도사리고 있다.

  • 학비 대비 가장 가치있는 美 대학 1위 UCI

    UC 어바인이 전국 대학들 가운데 학비 대비 가장 가치있는 대학 1위를 차지했다. UCLA와UC 샌디애고는 각각 5위와 9위에 이름을 올렸다. 경제 전문지 머니 매거진은 전국 744개 대학 입학생 평균 성적과 졸업률, 학비, 동문 급여 등을 비교 분석한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 [오늘의 사자성어] 暗中放光 암중방광

    어둠 속에서 빛이 비친다는 뜻으로, 뜻밖에 일이 잘 해결됨을 이르는 말. 홍콩 사태가 심상치 않다. 송환법 반대시위가 날로 격렬해지면서 중국의 무력개입이 임박해지고 있다는 우려가 엄습하고 있다. 암흑 속에서 정의와 맞서고 있는 홍콩 시민들이 들고 있는 촛불이 결코 꺼지지 않기를….

  • [오늘의 사자성어] 向隅之歎 향우지탄

    그자리에 모인 많은 사람들이 다 즐거워하나 자기(自己)만은 구석을 향하여 한탄한다는 뜻. 북한과 미국의 관계가 가관이다. 북한이 "아"하니 미국이 "어"하고 대답한다. 김정은이 보낸 편지 한장에 트럼프가 아름답다고 칭송한다.

  • [오늘의 사자성어] 萬折必東 만절필동

    강물이 일만 번 꺾여 굽이쳐 흐르더라도 결국은 동쪽으로 흘러간다는 뜻. 아베 신조의 행태를 보고 있노라면 그저 기가 찰 뿐이다. 그에게서 반성이나 후회의 말이 나오기를 바라기는 어려울 것 같다. 그래서 우리가 중요하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말처럼 "긴장은 하되 두려워 말자".

  • [오늘의 사자성어] 偕老同穴 해로동혈

    부부가 화목하여, 살아서는 함께 늙고 죽어서는 같은 무덤에 묻힌다는 뜻. 시대가 바뀌면서 부부관도 크게 달라졌다. 어차피 안맞는사람이라면 일찍 헤어지는 것이 났다고 항변한다. 비록 나이가 50을 넘었다 하더라도 억지로 살 수는 없는 노릇.

  • [오늘의 사자성어] 口蜜腹劍 구밀복검

    입에는 꿀을 담고 배에는 칼을 지니고 있다는 뜻. 아무리 생각해봐도 우리나라는 너무 순진했다. 일본의 검은 속내를 오래전에 알아차렸어야 했다. 겉으로는 웃으며 친절하게 얘기하는데 속으론 칼을 갈고 있었던 것이다. 똑똑한 것인가, 아니면 비열한 것일까.

  • [오늘의 사자성어] 各自圖生 각자도생

    스스로 살기를 도모한다는 뜻으로 우리나라에서 생겨난 고사성어다. 韓日간의 경제 보복, 美中간의 무역 전쟁, 北美간의 핵 줄다리기… 아무도 책임지지 않고, 아무도 도와주지 않고, 아무도 믿을 수 없는 상황의 얽히고 설킨 한국, 미국, 일본, 중국,북한의 각자도생이다.

  • "걔는 학원도 안다니고 1등 했다더라" 

    아무리 미국와서 오래 살아도 한국서 몸에 밴 습관은 고치기가 힘들다. 행동 뿐 아니라 말도 마찬가지다. 특히 부모 세대로부터 자라면서 들어온 이런저런 말들을 내 자식들에게 그래도 내뱉기가 일쑤다. 그런데 아는가. 무심히 던진 말 한마디가 아이들에게는 상처가 된다는 것을.

  • [오늘의 사자성어] 無緣慈悲 무연자비

    부처가 모든 중생에게 차별 없이 베푸는 절대 평등의 자비를 말한다. 잇딴 총기 난사사건으로 인해 미국이 공포에 떨고 있다. 일부는 백인우월주의에 의한 증오범죄 가능성이 있다고 하니 더 불안하다. 아무리 다른 인종이 미워도 죽이는 건 아니지 않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