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간가 100만불'넘는 남가주 도시 무려 28곳

    전국 중간가는 연간 6. 6%↑전망. 전국적으로 주택가격이 오르면서 중간가격이 100만달러를 넘는 지역도 많아지고 있다. 남가주에선 내년에 5개 도시가 '중간가 100만달러'도시가 될 것이라고 온라인 부동산 업체 질로우가 9일 전했다.

  • '천녹' 매출 1000억원 돌파

    KGC인삼공사가 만든 프리미엄 녹용 브랜드 '천녹'이 출시 만 3년 만에 누계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했다. 녹용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수요 확대로 연평균 성장률 76%를기록하면서 만 3년 만에 매출이 1000억원을 넘어섰다고 KGC인삼공사측은 설명했다.

  • 같은 자동차, 좌석마다 다른 음악? 세계 첫 '독립음장' 개발

    현대·기아자동차가 12일 같은 차 안에서 좌석마다 서로 다른 음악을 간섭 없이 들을 수 있는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을 세계 처음으로 개발했다.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은 운전석과 보조석, 뒷좌석 등 차량 내 각 공간에서 독립된 음향을 들을 수 있도록 음장을 형성·제어하는 기술.

  • 터키중앙은행, 은행 지준율 인하…"필요한 유동성 공급"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터키리라화 폭락에 중앙은행이 개장에 앞서 긴급 시장 안정대책을 내놨다. 터키중앙은행은 13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시중 은행에 필요한 '모든 유동성'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 태양열판 설치, 간병인 주목

    캘리포니아에서 2016년부터 2026년까지 200만개의 일자리가 생긴다고 캘리포니아 고용 개발국(CEDD)이 전망했다. CEDD에 따르면 이 기간 준 학사(associate's degree)학위 이상 학력을 요구하는 일자리는 81만개, 비율로는 12% 증가한다. 학위를 필요로 하지 않는 110만개, 9% 늘어난다.

  • 美 물가상승률 6년여 만에 최고 기록

    미국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6년여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지난 2분기 경제성장률(전 분기 대비)이 연율 기준 4%를 넘은 데 이어 물가상승률도 목표치(2%)를 웃돌면서 미 중앙은행(Fed)의 9월 기준금리 인상이 기정사실화되는 분위기다.

  • 퍼시픽시티뱅크 '나스닥 입성' 5년만에 성공

    퍼시픽시티뱅크(행장 헨리 김·PCB)가 나스닥 입성에 성공했다. 이는 현존 미주 한인은행 가운데 네번째 상장은행의 탄생이다. 퍼시픽시티뱅크의 지주사인 퍼시픽시티파이낸셜콥은 지난 10일 그동안 진행해온 상장 절차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이날부터 신규 발행 보통주 238만5000주가 나스닥 글로벌 마켓에서 'PCB'심벌로 거래에 들어갔다.

  • '천녹' 매출 1000억 돌파

    KGC인삼공사가 만든 프리미엄 녹용 브랜드 '천녹'이 출시 만 3년 만에 누계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했다. 녹용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수요 확대로 연평균 성장률 76%를기록하면서 만 3년 만에 매출이 1000억원을 넘어섰다고 KGC인삼공사측은 설명했다.

  • 실리콘밸리의 새로운 인재 발굴 실험 '파이오니어'가 떴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재 기자 = "잠재력 있는 젊은이에게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다면 그들은 고통스러울 것이다. 그러나 그들이 창출해 낼 수 있었던 아이디어와 부를 잃게 되는 우리가 모두 피해자다. ". 실리콘밸리 최고의 스타트업 인큐베이터인 Y 컴비네이터의 파트너 대니얼 그로스(27)가 잠재력 있는 젊은 인재를 발굴·육성하기 위한 새로운 모델인 '파이오니어 실험 펀드'를 9일 출범시켰다.

  • 일할 사람 찾으세요? 돈 더줘도 안와

    미국 경제가 호황을 구가하면서 기업들의 구인난이 계속 심화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구인난으로 비어 있는 미국 내 일자리가 올 2분기 기준 월평균 672만 개로 2001년 관련 통계 작성 이후 17년 만에 최대라고 8일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