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靑, 김정은 답방 관련 "北으로부터 아직 소식 오지 않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청와대는 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과 관련, "북한으로부터 아직 소식이 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김 위원장 답방 시기에 대해 기자들의 문의가 이어지자 이같이 답변했다.

  • 양심적 병역거부 첫 무죄 확정판결 나올까…이달 중 선고 전망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종교적·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대한 대법원의 첫 무죄 확정판결이 이달 중 선고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지난달 1일 종교적·양심적 병역거부로 하급심에서 유죄가 선고됐던 사건을 사실상 무죄 취지로 판단하면서 14년여 만에 판례를 뒤집었지만, 판결을 확정하지 않고 2심 재판을 다시 하라는 결정을 내렸다.

  • 부산 '곰탕집 성추행 재판' 피고인 지인 "추행했다면 알았을 것"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추행 여부와 징역형을 선고한 법원 양형을 두고 뜨거운 논란이 벌어진 '곰탕집 성추행' 사건 항소심 두 번째 공판이 5일 부산지법에서 열렸다. '사건 내용이 공개돼서는 안 된다'는 재판부 판단에 따라 비공개로 열린 10월 첫 공판과 달리 이날 재판은 방청이 허용됐다.

  • 해외체류땐 군인연금 못 받는다

    한국 국방부가 해외체류 때 군인연금을 못받게 하는 등 퇴역 군인의 연금 지급 근거인 군인연금법 시행령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과거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작성을 지시했다는 혐의를 받는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현재 해외 도피 중에도 퇴역 연금을 계속 받고 있어 이를 중단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 [지금 한국선] 여성전용 택시·펫 택시 인가

    서울시가 연내 여성전용 예약택시와 목적지를 사전에 표시하지 않는 콜택시를 연내 인가한다. 내년 펫택시, 노인복지택시 등 택시 서비스를 다각화해 승차거부, 불친절 등 고질적 문제를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연내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 근거한 택시운송가맹사업을 인가하고, 이런 내용의 운송가맹서비스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 딸·예비사위와 식사후 돌아오던 60대 덮친 끓는 물기둥

    (고양=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고양 난방공사 배관 사고로 숨진 사망자는 최초에 배관이 폭발한 지점 근처를 지나다가 치솟는 고온 물기둥에 변을 당한 것으로 보인다. 딸과 예비사위와 식사를 마치고 귀가하던 길에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해주고 있다.

  • 윤장현 전 광주시장 "인간 노무현 지키려다 바보 됐다"

    윤장현 전 광주시장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를 사칭한 김 모(49·여) 씨에게 거액을 사기당하고 자녀 채용 청탁까지 들어준 이유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윤 전 시장은 또 다음 주초 귀국, 검찰에 출석하겠다고 밝혔다.

  • 법원 "'문준용 특혜채용 의혹' 하태경 불기소 판단 자료 공개"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씨의 한국고용정보원 특혜채용 의혹을 제기했다가 고발당해 불기소 처분을 받은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에게 검찰이 판단 자료 일부를 공개하라는 법원 판단이 나왔다. 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박형순 부장판사)는 하 의원이 서울남부지검장을 상대로 낸 정보공개 청구 소송에서 개인정보를 제외한 부분을 공개하라고 판단했다.

  • 문대통령, 특별감찰반 문제 '정면돌파' 의지…조국 신뢰 확인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청와대 특별감찰반 비위 문제와 관련한 야당의 조국 민정수석 책임론 공세에 대해 조 수석의 거취에 변동이 없으리라는 점을 사실상 공식화하며 정면돌파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 [지금한국선] "현재 불행…미래도 희망없다"

    우리나라 성인 5명 중 한 명은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가 모두 불행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사회연구원이 최근 발표한 2000명을 대상으로 한'한국인의 행복과 행복 요인'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응답자 중 403명(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