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6ers, 6년 만에 PO 2라운드 진출...워리어스도 합류 확정

    필라델피아 76ers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나란히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 합류했다. 필라델피아는 24일 웰스 파고 센터에서 열린 2017~18시즌 NBA 플레이오프 1라운드(7전4선승제) 마이애미 히트와의 4차전 홈경기에서 104-91로 승리했다.

  • 추신수, 시즌 7번째 멀티히트 텍사스는 2-3 패…오승환 휴식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6)가 안타를 다시 생산하기 시작했다. 추신수는 24일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8시즌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홈경기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1득점 1삼진을 기록했다.

  • 25년 만에 MLB에 여성 캐스터 등장

    메이저리그 TV중계 방송에 여성 캐스터가 등장했다. 무려 25년만의 일이다. 화제의 주인공은 콜로라도 로키스 중계 리포터로 일해온 제니 카브너로 그녀는 23일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샌디에고 파드레스와 콜로라도의 경기에서 제프 허슨, 라이언 스필보그스와 함께 콜로라도의 중계 방송사인 AT&T 스포츠넷에서 중계를 맡았다고 한국의 인터넷 전문 매체인 MK스포츠가 전했다.

  • 오타니, 휴스턴에 고전 5.1이닝 6피안타 5볼넷 4실점…에인절스 8-7 역전승

    LA 에인절스의 오타니 쇼헤이가 작년 챔피언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맞아 고전했다. 오타니는 24일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2018시즌 메이저리그 휴스턴과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5. 1이닝 동안 98개의 공을 던지며 6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5볼넷 4실점을 기록했다.

  • 다저스 '꿀먹은 방망이'...마이애미에 2-3 역전패

    LA 다저스의 연승 행진에 마이애미 말린스가 딴지를 걸었다. 다저스는 24일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 경기에서 2-3으로 역전패했다. 이날 패배로 다저스의 연승행진은 3게임에서 멈췄다.

  • 류현진, 자이언츠 상대로 4승 낚는다

    LA 다저스 류현진(31)의 다음 등판 일정이 확정됐다. 상대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14일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경기에 앞서 취재진들과 만나 오는 27일부터 시작되는 샌프란시스코 원정 4연전의 선발 투수를 공개했다.

  • 케빈 나-안병훈, 한팀으로 우승 사냥...PGA 취리히 클래식

    케빈 나(35)와 안병훈(27)이 한 팀을 이뤄 우승 사냥에 나선다. 케빈 나와 안병훈은 26일부터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의 TPC 루이지애나(파72·7341야드)에서 벌어지는 PGA투어 취리히 클래식(총상금 720만 달러)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다른 대회와 달리 지난해부터 2명의 선수가 한 팀을 이뤄 승부를 가리는 팀 경기로 열리고 있다.

  • 살라, 차원 다른 맹활약...리버풀 11년 만에 챔피언스 리그 결승 보인다

    차이를 만드는 선수, 바로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다. 살라는 24일 잉글랜드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AS 로마와의 2017~18시즌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 리그 준결승 1차전 홈경기에서 2골 2도움을 기록하는 맹활약을 펼치며 리버풀의 5-2 대승을 이끌었다.

  • 케빈 나-안병훈, 한팀으로 우승 사냥...내일 개막 PGA 취리히 클래식

    케빈 나(35)와 안병훈(27)이 한 팀을 이뤄 우승 사냥에 나선다. 케빈 나와 안병훈은 26일부터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의 TPC 루이지애나(파72·7341야드)에서 벌어지는 PGA투어 취리히 클래식(총상금 720만 달러)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다른 대회와 달리 지난해부터 2명의 선수가 한 팀을 이뤄 승부를 가리는 팀 경기로 열리고 있다.

  • 故 아비치 유족 측 "팀의 음악을 사랑한 모든 팬들에 감사"

    세계적인 DJ로 활동한 고(故) 아비치의 유족이 성명을 발표했다. 24일(한국시간) 'CBS' 등 복수의 외신은 28세의 나이로 오만의 무스카트에서 사망한 아비치의 유족 측이 발표한 성명서를 보도했다. 유족 측은 성명서를 통해 "우리 아들이자 형제인 팀 베릴링(아비치의 본명)을 응원해준 모든 이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라며 "그의 음악을 사랑하고 소중한 기억으로 간직해준 팬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밝혔다.